| 가볼 만한 산| 가나다순| 지역별 | 계절산행| 테마산행 | 포토갤러리 | 산행기 | 산악회 산행일정

 



 

상고대산행 - 테마산행

 

겨울산행 | 눈 산행 | 설화산행 | 상고대산행 | 눈·설화산행 산행기 | 설경 사진 | 겨울사진

상고대 명산
겨울 설산 중 상고대는 눈이 많이 내리고 안개가 자주끼며 바람이 세찬 소백산과 덕유산이 가장 자주 핀다.

소백산
겨울철이면 하얀 눈을 머리에 이어 소백산이라고 불리운다. 북동에서 남서 방면으로 뻗어 내린 능선이 늘 북서풍을 맞받기 때문에 특히 상고대가 아름답기로 이름 났다.설화가 활짝 피면 벚꽃 터널을 방불케 한다.  

덕유산
덕유산은 겨울이면 서해의 습한 대기가 거봉을 넘다 머무르며 눈을 뿌려대기 때문에 남부지방에 있으면서도 눈이 많다.
 또한 바람에 날린 눈과 습한 대기가 나무가지에 얼어 붙어 마치 하얀 산호 같은 상고대가 잘 피기도하여 소백산과 더불어 상고대의 명소이기도 하다.


상고대 : 상고대는 안개나 습기가 나무에 얼어 붙어 마치 하얀 산호같은 설화를 말한다.

상고대는 설화와는 달라…일교차 클때 생겨

상고대 잘 피는 산으로는 소백산, 덕유산 등이다. 상고대가 잘 생긴다고 해서 아무때나 그냥 가면 상고대를 볼 수 있는 것은 아니다. 적당한 온도,습도,풍향 등 기상조건이 맞아야 상고대 설화를 볼수 있다.

 상고대는 섭씨 영하 6도 이하, 습도 90% 정도, 풍속 초속 3m 이상일 때 잘핀다고 한다. 온도가 영하로 내려가고 습도가 아주 높아야 상고대가 생긴다.

특히 안개가 끼면 상고대가 생길 확률이 크게 높아진다. 따라서 안개가 잦고 높은 산의 온도가 낮은 늦가을이 상고대가 잘 피는 계절이 된다. 기온이 크게 낮지 않을 때는 한밤에 상고대기 피었다가 해가 떠 기온이 올라가면 오전 10시 이후 스르르 녹기도 한다.

한겨울 상고대는 비나 눈이와 푹한 날씨가 밤새 갑자기 추워져 기온이 떨어질 때 공기 중의 수분이 얼면서 나무에 달라붙어 상고대가 생긴다. 바람에 눈가루가 날려 상고대에 붙으면서 점점 두꺼운 상고대로 발달한다.

낮에는 따뜻했다 밤새 기온이 급강하하는 조건은 국내의 경우 해발 1,000m 이상의 고지대에서 주로 발생하기 때문에 상고대를 보려면 고산지대를 오르는 수고를 마다하지 말아야 한다.

아무리 기온이 급강하한다고 해도 습도가 40∼60% 정도로 건조한 상태에서는 상고대를 기대하기 힘들다.

산 속의 나무에 흰 눈꽃이 핀다고 다 상고대는 아니다. 눈이 쌓인 것은 설화, 쌓였던 눈이 얼면서 얼음 알갱이가 줄기에 매달리는 것은 빙화로 각각 구분된다. 물론 한겨울 눈이 내린 뒤에는 설화, 상고대, 빙화 같은 현상이 복합적으로 일어나기도 한다.  


  소백산 상고대



수정, 보완, 추가할 내용이나 접속이 안되는 것을 발견하시면
E-mail로 보내 주세요
Copyright ⓒ1999 한국의 산하 All rights reserved.     Contact the webmaster